고문서
정사년 11월에 향중(鄕中) 유생(儒生) 정대찬(鄭大燦)이 성주에게 올린 소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