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문서
정사년 3월 공수방면(公須坊面) 교촌동(校村洞)에 사는 주민들이 관찰사에게 보내는 소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