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문서
무인 정월 시아버님께 쓴 편지
관련지역: 전남
소 장 처: 개인소장

<해제>
며느리가 시아버님께 쓴 편지이다. 편지 첫 머리에 수신자를 ‘우리 아바님 젼 상살이’[현대어역: 아버님께 올리는 편지]로 표시하고 있으며, 편지 말미에 ‘불효(不孝) 자부(子婦) 사리’[현대어역: 불효 며느리가 사룀]으로 발신자를 표시하고 있다. 사연은 무인년(戊寅年) 새해를 맞이하여 시아버님께 문안 인사를 드리는 내용으로 되어 있다. 편지 내용 중에 ‘한셜(寒雪)이 쳔산만야(天山萬野)에 가득 싸엿는데’라는 표현이 있어서 눈이 많이 내린 한겨울의 풍경을 엿볼 수 있다. 편지를 쓴 일자는 ‘무인졍월초팔일’로 표시되어 있어서 1938년 1월 8일에 쓴 편지임을 알 수 있다. 종결 어미는 ‘부지하신잇가, 하올소이다, 만만니로이다’ 등 ‘합쇼체’가 나타나고 있다.